본문

본문

상세보기
[여성회관] 감격스러운 황혼의 졸업장
작성자전체 군포문화재단 등록일 2018-02-09 조회수 431
첨부파일 첨부파일 0208 여성회관 느티나무학교 수료식 보도자료.hwp   


 (재)군포문화재단 군포시여성회관은 8일 성인문해교육 2017년도 느티나무학교 졸업식을 개최했다.


 이날 졸업식은 김윤주 군포시장을 비롯한 내빈과 1년간의 교육과정을 마친 느티나무학교 졸업생 및 수료생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초등학력인정과정인 3단계 교육과정을 마친 졸업생 14명에게는 졸업증서와 초등학력인정서가 수여됐고, 총 80명이 1~2단계 및 4단계 과정을 수료했다.


 특히 올해 졸업생 중 최고령자는 올해 만79세인 김순금씨로, 김 씨는 졸업생 중에서도 특히 열정적으로 배움에 임했다는 전언이다.


 김 씨와 함께 중국인 결혼이주여성 PENG XIA(33)씨와 SHAN LIWA(37)씨도 함께 졸업장을 받아 눈길을 끌었다.


 군포문화재단 오종두 대표이사는 이날 졸업식에서 “졸업생들이 단순히 글을 배우는 것에 그치지 않고, 다양한 도전을 통해 배움을 실천하는 모습이 아름답고 멋지다”며 “졸업생들의 마음을 오래도록 잊지 않고 많은 사람들이 학습을 지속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군포시여성회관은 16년간 문해교육을 운영해온 기반을 바탕으로 지난 2016년 2월부터 군포의왕교육지원청으로부터 문해교육기관으로 지정받아 느티나무학교를 운영해 왔다.


 느티나무학교는 2016년 개교당시 1개반 14명으로 시작해 지난해에는 4개반 90명까지 확대해 운영됐으며, 2018년도에는 예비 중학반을 새롭게 개설해 운영할 예정이다.




 
목록보기 수정 삭제
페이지 만족도 평가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Family Site
문화예술회관
청소년수련관
청소년수련원
군포문화센터
군포책마을
당동 청소년 문화의 집
광정동 청소년 문화의 집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