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퀵메뉴 바로가기

언론홍보

[문화예술회관] 국악·현대음악 콜라보로 행복한 5월 만들기

목록보기
작성자 시스템관리자
작성일 2022-05-11
조회수 19

군포문화재단은 오는 21일 저녁 7시 군포문화예술회관 수리홀에서 <2022 해피콘서트>를 연다. 

 

 <해피콘서트>는 군포문화재단과 세종국악관현악단이 매년 가정의 달을 맞아 기획하는  공연으로, 국악관현악과 현대음악의 조화를 통한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올해 <해피콘서트>에서는 세종국악관현악단의 국악관현악 연주와 함께 캘리그라피,  색소폰, 서도민요, 태평소, 대중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의 콜라보가 펼쳐질 예정이다.

 

 이번 공연의 서막은 세종국악관현악단의 창작국악관현악 ‘Fly to the sky’가 캘리그라피 작가 이상현의 즉흥 퍼포먼스와 함께 장식하고, 이어 색소폰 연주자 고호정이 EDM과 하우스음악을 기반으로 국악관현악과 결합시킨 새로운 장르 ‘GDM’(Gugak Dance Music)으로 작곡된 ‘Golden Notes’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국악밴드인 예결밴드의 대표곡 ‘앓이’, ‘몽금포 타령’, ‘놀량’, ‘금다라꿍’을 청량한 목소리를 가진 소리꾼 예결과 국악관현악단의 풍성함이 조화를 이뤄 색다른 매력을 선사하고, 원초적 음악집단 이드의 대표 남기문의 태평소 연주로 ‘Amazing Grace’와 ‘Children of Sanchez’도 들어볼 수 있다.

 

 이날 공연의 하이라이트는 가수 선우정아가 대표곡인 ‘그러려니’, ‘구애’, ‘도망가자’와 최근 발표한 신곡 <터트려>를 국악관현악의 선율로 재해석한 무대로 장식하며 그동안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무대를 선사한다.

 

 재단 관계자는 “즉흥 퍼포먼스를 비롯, 다양한 장르의 아티스트들과 국악관현악의 협연이 보고 듣는 재미를 모두 충족시킬 수 있는 공연이 될 것”이라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해피콘서트>의 입장료는 전석 2만원이며, 공연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군포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www.gunpoart.net)를 참고하거나 전화(390-3500~1)로 문의하면 알 수 있다.